a_1550년_눈의결정.jpg
#0817
a_눈의결정.jpg
#0816
b_환대그리고조각들은어떤형태일까.jpg
#0818
``` ```
#0819

현미경이 발명되기도 전인 1550년, 올라우스 마그누스 OLAUS MAGNUS의 저서 <<북방 민족의 역사>> 제 1장에 나온 세계 최초의 설화도(눈의 결정 묘사)에는 신기하게도 눈의 결정의 형태가 참으로 다양하다. 손모양도 있고 화살표와 눈썹이 옆으로 달린 눈, 가부좌를 하는 사람의 형태도 보인다.

나카야 우키치로 박사의 논문 <<눈(SNOW CRYSTALS)>>을 통해 접한 이 설화도는 박사님의 의견으로는 "지금 보면 매우 의심스러운" 묘사라고 하지만 실제 오늘날 현미경에서 관찰된 다양한 눈의 (조합들을 포함한)형태들을 살펴보면 당시로서는 매우 일리가 있는 그림이라고 생각된다.

d_설화도.md#0848
e_설화도설.jpg
#0820
f_이안에수많은형태들이숨어있다1.jpg
#0821
f_이안에수많은형태들이숨어있다2.jpg
#0840
f_이안에수많은형태들이숨어있다3.jpg
#0846
g_1635년_눈구조(데카르트).jpeg
#0366
g_1951년_눈결정1(VincentJSchaefer).jpg
#0849
g_1954년_눈결정2(나카야박사).jpg
#0851
g_눈결정연구_드로잉(나카야박사).jpg
#0850
h_채워져서형태를뽐내며1.jpg
#0842
h_채워져서형태를뽐내며2.jpg
#0841
h_채워져서형태를뽐내며3.jpg
#0847
i_움직이고.jpg
#0852
j_자신을비움으로써형태를만든다1.jpg
#0843
j_자신을비움으로써형태를만든다2.jpg
#0845
j_자신을비움으로써형태를만든다3.jpg
#0844
k_눈드로잉1.JPG
#0894
k_눈드로잉2.JPG
#0893
k_눈드로잉3.JPG
#0892
k_눈드로잉4.JPG
#0891
k_눈드로잉5.JPG
#0890
k_눈드로잉6.JPG
#0889
l_창작자_나카야박사.jpg
#0895
l_탐구자_VincentJSchaefer.jpg
#0896
m_조각들.jpg
#0897

조각들은 점점 다양해져 감정을 갖기도 하고 눈의 결정처럼 빛나다가 뒤섞여 물로 변하기도 한다.

n_조각들.md#0898
o_조각들1.JPG
#0917
o_조각들2.JPG
#0916
o_조각들3.JPG
#0918
p_환대의모양_1.JPG
#0919
p_환대의모양_2.jpg
#0928
p_환대의모양_3.JPG
#0927